사진=뉴스1

사진=뉴스1

오세훈 서울시장이 오는 22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온라인 방식으로 취임식을 갖는다. 4·7보궐선거에서 당선된 후 보름만의 취임식이다.

서울시는 제38대 서울시장 취임식을 22일 DDP에서 진행한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 취임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DDP 내에 새로 개관한 화상 스튜디오에서 비대면 온라인으로 열린다.

현장에는 오 시장,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이동진 구청장협의회장 등 극소수만 참석해 간소한 형태로 열린다고 시는 설명했다.

취임식은 시민 소망영상, 취임선서, 취임사 발표, 축하인사 등으로 진행된다.

오 시장은 이 자리에서 새로운 서울의 시작을 알리는 비전을 제시하며, 향후 시정운영 방향을 시민과 함께 만들어간다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취임식은 서울시 유튜브와 라이브서울에서 동시에 중계된다.

하수정 기자 agatha7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