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이 광주광역시 한 전직 구청 공무원의 부동산 투기 혐의를 포착해 광주시청 등에 대한 강제수사에 나섰다.

광주경찰청 부동산투기 특별수사대는 8일 오후 1시30분께부터 광주시와 광산·서구청 등 6개소를 압수수색하고 있다.

전직 광주시 구청 공무원의 투기 혐의를 포착한 경찰은 토지 등 부동산 개발 정보가 담긴 문서 등을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경찰은 산정지구 등 지역 내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10여건 수사 또는 내사를 진행 중이다.

양길성 기자 vertig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