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호성동 초등학교 확진자 5명 추가…초등생 8명 감염

전북 전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나왔다.

7일 전주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날 검체 검사에서 덕진구 호성동에 있는 한 초등학교 학생 5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이 학교의 확진자는 앞서 감염된 3명을 포함해 8명으로 늘었다.

현재 교직원과 학생을 상대로 한 전수검사가 이뤄지고 있어 확진자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고 보건당국은 전했다.

이날 함께 확진자가 나온 송천동의 초등학교와 진안에 있는 한 초등학교에서는 현재까지 추가 감염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시 보건당국은 확진된 학생의 자택 등 이동 동선을 소독하고 추가 접촉자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시 보건당국 관계자는 "검사가 진행 중이어서 확진자가 추가될 가능성이 있다"며 "감염 경로 등 역학조사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