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과 수도권 7개 대학 함께 바이오헬스 분야 협력
인제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컨소시엄 구축 협약

사진설명: 인제대학교는 7일 7개 대학이 모여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바이오헬스 분야 컴소시엄 업무협약을 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부산가톨릭대 조성문 부총장, 덕성여대 김진우 총장직무대리, 백석대 송기신 총괄부총장, 인제대 전민현 총장, 삼육대 김일목 총장, 강남대 윤신일 총장, 대구보건대 김한수 경영부총장. 인제대 제공.

인제대(총장 전민현)는 7일 인제대 본관 회의실에서 부산가톨릭대, 대구보건대, 백석대, 삼육대, 덕성여대, 강남대와 함께‘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바이오헬스 분야 컨소시엄’을 구축하고 공동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학령인구 감소로 인한 대학위기를 극복하고 4차 산업혁명 신기술 분야인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핵심인재 양성을 위한 융합 교육과정 개발과 운영에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인제대가 주관하는 이번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혁신공유대학 사업을 통해 7개 대학교는 사회와 기업 수요에 맞는 맞춤형 혁신인재 양성을 위한 학사제도 개편, 교육과정 공동 운영, 교수 참여, 자원공유 등에 협력한다.

전민현 총장은“오늘 협약으로 7개 대학은 대한민국 디지털 바이오헬스분야 핵심인재양성 대학의 요람으로 거듭나기 위한 공유대학 체계를 구축했다”며 “학사제도개편과 교육과정 개발을 통해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핵심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