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철모 화성시장, 만 75세 이상 시민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하루 앞두고 '최종 점검' 실시

서철모(앞줄 가운데) 화성시장은 만75세 이상 시민들의 코로나19 예방접종을 하루 앞둔 7일 관계자들과 지역 예방접종 센터에 대해 최종 점검을 실시했다. 화성시 제공





경기 화성시는 서철모 시장이 코로나19 예방접종 센터인 나래울 동탄실내배드민턴장을 방문해 접종 시행 전 최종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7일 발표했다. 이는 오는 8일부터 만 75세 이상 시민들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앞두고 준비사항을 비롯 자가발전 시설 등을 점검하기 위해서다.

점검 현장에서는 예방접종 계획에 따른 운영방식을 최종 점검하고, 번호표 발급, 발열 체크, 신원확인, 예진표 작성, 접종 이상반응 관찰 등으로 이어지는 접종 시뮬레이션도 재차 점검했다.

또 센터 내외부 안전관리를 위해 24시간 3교대로 운영되는 군경 합동상황실의 점검과 시설외부 순찰 및 치안에 대한 업무도 점검했다.

서 시장은 대규모 백신 접종을 통해 집단면역을 형성하는 것만이 코로나19 상황을 벗어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며 시민들이 안전하게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마쳐야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화성 동탄 나래울 예방접종 센터의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830분부터 오후 530분까지이며 화성시의 75세 이상 코로나19 백신접종 동의율은 79.44%(6일 기준)로 나타났다. 화성=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