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소식] 인하대-김포시, 초·중·고교생 일대일 멘토링 협력

인하대는 7일 비대면 수업 장기화에 따른 학력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다음달부터 경기도 김포시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일대일 멘토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인하대는 그동안 인천지역 학생들에게 제공해온 멘토링 서비스를 주변 지역으로 확대키로 했다.

김포시와 시교육청은 우선 초·중·고교생 20명을 선발해 인하대 재학생들과 일대일로 연결, 멘토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대학생들은 초·중·고교생 학습지도, 예체능, 진로 탐색 등 교육봉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정서적·심리적 어려움을 극복하도록 돕는다.

인하대 학생사회봉사단은 2016년부터 섬 지역 학생 등을 대상으로 일대일 멘토링을 하고 있다.

조명우 인하대 총장은 "일대일 멘토링을 계기로 인하대와 김포시가 다양한 분야 협력에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인하대의 멘토링 노하우가 김포지역 초·중·고교생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