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서 승용차가 SUV 추돌 뒤 엔진룸 화재, 5명 부상

6일 오전 2시 16분께 경남 창원시 진해구 자은동 도로에서 진해구청 방면으로 가던 K5 승용차가 앞서가던 셀토스 스포츠유틸리티차(SUV)를 추돌했다.

이 사고로 셀토스SUV에 타고 있던 운전자 박모(21) 씨 등 5명이 종아리와 허리 등에 통증이 있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직후 K5 승용차 엔진룸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양측 차량 탑승객이 스스로 대피해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