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스1

사진=뉴스1

[속보] 종교단체發 감염 확산…자매교회 순회모임 관련 63명 추가 확진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