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당근마켓 동네생활서 소식 전달…소상공인 마케팅 지원
"출산지원금 등 지역 생활 정보, 당근마켓서 확인하세요"

인천 부평구 주민들은 앞으로 당근마켓에서 다양한 지역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지역생활 커뮤니티 서비스 당근마켓은 인천시 부평구와 제휴를 맺고 부평구 관내 22개동의 지역 정보·소식을 전한다고 5일 밝혔다.

부평구민은 당근마켓 '동네생활'에서 '부평구청' 아이디가 작성하는 게시글을 통해 지역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주민 참여 행사, 주민 대상 수업, 지역 소상공인 지원 사업, 출산 지원금, 반려동물 예방접종 등 생활밀착형 정보를 볼 수 있다.

부평구는 당근마켓과 소상공인 비대면 마케팅 사업을 펼친다.

부평구에 있는 소상공인은 당근마켓 지역 광고 등으로 비대면 홍보·마케팅을 펼치면 구청에서 4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최대 300개 업체를 선정한다.

자세한 지원 절차와 내용은 당근마켓 동네생활 '부평구청' 게시글에서 확인하면 된다.

당근마켓 김서은 동네생활서비스 기획자는 "주민들은 지자체에서 제공하는 소식을 일일이 챙기거나 전해 듣기 어려운데, 당근마켓을 통하면 편리하게 유용한 생활 정보를 접할 수 있다"고 말했다.

"출산지원금 등 지역 생활 정보, 당근마켓서 확인하세요"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