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시의 한 종교 기도원과 관련해 최근 5일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5명이 발생했다.

고양 바른법연구원 관련 5일간 25명 확진

5일 고양시에 따르면 지난 1일 바른법연구원과 관련해 대구와 인천 부평, 인천 서구 거주 신도가 확진된 데 이어 이날까지 전국에서 모두 25명이 양성 판정됐다.

이들은 지난달 13일부터 22일까지 고양시의 한 법당에서 합숙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별로는 서울 3명, 경기 7명, 인천 4명, 경북 1명, 대구 3명, 경남 5명, 부산 2명이다.

보건 당국은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