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경북도지사 "안심하고 백신 접종해달라"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후 정상적으로 도정을 수행하면서 도민에게 적극적인 백신 접종을 호소했다.

도내에서는 지난 2월 26일부터 요양병원·시설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보건의료인 등 7만2천611명에게 AZ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하지만 5일 0시 기준으로 4만7천609명이 1차 접종을 마쳐 접종률(65.6%)이 전국 평균(71.7%)보다 6.1%포인트 낮다.

도내 AZ 백신 접종 이상 반응 신고 건수는 659건이다.

경증 655건, 중증 1건, 사망사례 3건이 신고됐으나 질병관리청 피해조사반의 백신접종과 중증 및 사망 인과성 평가 결과 모두 관련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지사는 백신 접종 불안 해소와 도내 접종률 제고를 위해 지난 1일 안동시보건소에서 AZ 백신을 맞은 뒤 지금까지 모든 일정을 정상 수행하고 있다.

이 지사는 "백신을 맞아보니 불안해할 이유가 전혀 없다"며 "세계적으로 수억명이 접종해 안전성과 효과가 현장에서 충분히 입증된 만큼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안심하고 접종에 참여해달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