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초구, 청년인턴 지원사업…올해 30명 지원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청년인턴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선정한 중소기업과 청년인턴 채용 협약을 체결한 뒤 인턴에게 10만원, 인턴 고용 사업장에 5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저소득 청년 30명에게 기회를 줄 방침이며 상반기 15명을 선발했다.

조 구청장은 "고용절벽 시대에 맞서는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