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노원 세모녀 살인' 피의자 구속영장 신청(종합)

경찰이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인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일 밝혔다.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4일 서울북부지법에서 열릴 전망이다.

경찰은 전날에 이어 이날 오전 10시부터 A씨를 불러 범행 정황과 동기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특히 A씨의 범행 방식 등을 볼 때 범죄심리 분석이 필요하다고 보고 프로파일러를 조사에 투입했다.

경찰은 피해자 중 전부터 면식이 있었다는 큰딸 B씨와의 관계와 범행 동기 부분을 집중적으로 추궁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A씨에 대한 정신 감정이나 범행 현장검증 실시 여부 등을 함께 검토하고 있다.

A씨는 지난달 25일 노원구 중계동의 한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범행 후 자해하는 과정에서 목을 다친 상태로 발견된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고, 대화에 지장이 없는 수준으로 회복되자 전날 경찰이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A씨는 전날 조사에서 자신의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