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명 늘었다.

3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현재 지역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8천961명으로 집계됐다.

대구 코로나19 10명 추가 확진…누적 8천961명

신규 확진자는 주소지별로 달서구 3명, 달성군 1명, 동·북·수성구 각 2명이다.

기존 확진자와 접촉으로 6명이 감염됐고 중구 사업장·경산 스파시설·달서구 지인 모임 관련해 1명씩 추가 확진됐다.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 1명은 방역 당국에서 의료기관 이용·출입국 기록, 휴대폰 위치정보, 카드사용 내용 확인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대구에서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확진환자는 159명으로 9개 병원에 나눠 입원 치료 중이다.

어제 하루 9명의 환자가 완치됐으며 지금까지 누적 완치 환자 수는 총 8천742명입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