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사장에 가짜 석유 400ℓ 판매한 50대 들통

광주 서부경찰서는 가짜 석유를 판매한 혐의(석유사업법 위반)로 A(51) 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2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1일 오후 7시 10분께 광주 서구 한 공사 현장에서 가짜 석유 400ℓ가량을 판매한 혐의다.

그는 이동식 주유 차량에 가짜 석유를 채워놓고 공사장에서 사용하는 건설 기계에 주유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와 여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