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는 건설기술인 종합교육기관과 전문교육기관을 지정한다고 1일 밝혔다.

건설기술인 종합교육기관은 건설기술 분야 전과목과 법령, 정책 등 소양과목을 교육하는 곳이고 전문교육기관은 안전, 품질 등 특정 분야나 과목을 전문적으로 교육한다.

국토부, 건설기술인 교육기관 선정

종합교육기관은 기존 교육기관 5곳, 신규 2곳 등 총 7곳을, 전문교육기관은 기존 교육기관 4곳, 신규 4곳 등 총 8곳을 선정했다.

교육관리기관인 한국건설인정책연구원이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평가위원회를 구성해 최근 3개월간 심층 심사를 벌였다.

국토부는 매년 교육기관의 기관운영, 교육실적 등 성과를 평가하는 등 교육기관에 대한 사후관리를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