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도서관이 이달부터 학교를 직접 찾아가 학생들의 독서교육 지원사업을 펼친다.

충북교육도서관 "학교 찾아다니며 독서교육 지원"

1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이 도서관은 도내 초중고 74곳에서 '찾아가는 학교 독서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 프로그램은 지역작가 19명이 학교를 찾아가 독서와 관련된 강의를 하고 학생들과 대화를 나누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각급 학교의 학교별 맞춤형 독서체험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책으로 여는 세상' 사업도 펼친다.

이 사업은 '자연스러운 독서' 등 6개 주제의 프로그램을 모두 120회 진행한다.

또 교육도서관은 유치원과 초등학교 60곳의 동화구연 및 책놀이 활동을 지원하는 '꿈의 책버스'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도서관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을 고려해 도서관이 직접 학교를 찾아가는 다양한 독서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