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의약품안전처는 유전자 돌연변이에 의해 생기는 베타 지중해 빈혈 등 희귀성 빈혈 치료에 사용되는 '루스파터셉트'(주사제)를 희귀의약품으로 신규 지정한다고 1일 밝혔다.

희귀성 종양 치료에 사용되는 기존 희귀의약품 '루테튬 옥소도트레오타이드'(주사제)에는 성분명과 대상 질환을 추가한다.

앞으로 이 약을 내분비 종양 치료 과정에서 신장의 방사선 노출 경감에도 쓸 수 있게 된다.

희귀의약품은 희귀질환을 진단하거나 치료하기 위해 사용된다.

대체 가능한 의약품이 없거나 대체 가능한 의약품보다 안전성 또는 유효성이 현저히 개선된 의약품으로 식약처장의 지정을 받은 약이다.

식약처, 유전적 결함 빈혈 치료제 희귀의약품 지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