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런던 풋볼 어워즈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로

손흥민(29·토트넘)이 런던 풋볼 어워즈 '올해의 선수' 상 최종 후보로 선정됐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공개된 런던 풋볼 어워즈 '올해의 선수' 상 최종 후보 명단에 단짝 해리 케인(토트넘), 데클란 라이스, 토마시 수첵(이상 웨스트햄), 메이슨 마운트(첼시)와 함께 이름을 올렸다.

런던 풋볼 어워즈는 런던을 연고로 하는 12개 팀을 대상으로 최고의 선수, 감독 등을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손흥민은 2019년 시상식에서 최고 영예인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지난해 시상식에서도 손흥민이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자는 태미 에이브러햄(첼시)이었다.

다만 손흥민은 '번리전 70m 질주 원더골'로 지난해 '올해의 골' 상을 받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