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천권 질병청 국장 '대통령 표창'

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 검사 방법을 개발한 유천권 질병관리청 감염병진단분석국장(사진)이 인사혁신처와 행정안전부가 공동 주관한 ‘제1회 적극행정 유공 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유 국장은 33년간 질병관리청에서 근무하며 신종 감염병에 대한 국가 진단검사 역량을 끌어올린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