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 230만개·4월 이후 월 350만개 이상 공급 예정

휴온스는 휴온스USA가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주사기 공급업체로 선정돼 1차 물량 납품을 마쳤다고 17일 밝혔다.

휴온스가 공급하는 주사기는 국내 업체인 신아양행의 최소잔여형(LDS·Low Dead Space) 안전 주사기다.

휴온스그룹의 미국 법인 휴온스USA를 통해 현지에 납품된다.

휴온스USA는 워싱턴주 병원협회의 요청을 받아 국산 주사기 3개 업체의 샘플을 제출했다.

그중 신아양행 주사기가 최종 테스트를 통과하며 코로나19 백신 주사기 정식 공급업체로 선정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휴온스가 공급한 1차 물량은 미국 공공 백신 접종 장소인 시애틀 루멘 필드 이벤트 센터에서 사용됐다.

2차 물량부터는 시애틀시 외 워싱턴주 지역 의료기관에도 공급된다.

휴온스, 미국에 코로나19 백신 주사기 공급한다

휴온스는 이달 안으로 주사기 230만개를 공급하고, 4월 이후 월 350만개 이상을 공급할 예정이다.

회사는 시애틀시 외 다른 미국 지역 정부들과도 추가 공급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LDS 안전주사기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코로나19 백신 접종 용도로 권장하고 있다.

주사를 놓는 사람이 주사기 사용 후 바늘에 찔리는 것을 방지해주고, 일반 주사기보다 투약 후 남아서 버리는 주사제 잔량을 크게 줄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