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0시 기준 서울 누적 확진자 수 2만9837명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에서 1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40명 발생했다.

13일 서울시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 140명은 지난 11일 하루 발생 확진자와 같고 지난달 23일 144명이 나온 이후 가장 많은 수치다.

서울의 하루 확진자 수는 지난달 20일부터 100명대 초반을 유지하고 있다. 지난 7일부터는 100→102→138→138→140→140명으로 조금씩 늘어나는 모습을 보였다.

12일 신규 확진자는 국내 감염 138명, 해외 유입 2명이었다. 이를 포함한 13일 0시 기준 서울 누적 확진자 수는 2만9837명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26일 시작 이후 서울에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은 누적 9만4777명이 받았다. 12일 서울의 신규 접종자는 9635명이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