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주 검출 건수 1건…전주 대비 대폭 감소
지난 8일간 고병원성 조류독감 7건 확진…누적 224건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야생조류 조류인플루엔자 예찰 과정에서 수거·채취한 야생조류 시료를 검사한 결과 지난 4일부터 11일까지 8일 동안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7건이 확진됐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첫 발생 이후 11일까지 누적 건수는 224건이다.

검사 대상별로는 폐사체 171건(76%), 분변 34건(15%), 포획 개체 19건(8%) 순으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검출됐다.

지역별로는 강원(56건), 경기(42건), 경남(24건), 경북(19건), 전남·전북(각 16건), 충남(13건), 충북(11건) 순으로 나타났다.

[표] 4∼11일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진 사례
┌────────────┬────────────┬─────┬─────┐
│ 구 분 │ 장소 │수거?채취 │ 확진일 │
│   │ │ 일 │ │
├────┬───────┼────────────┼─────┼─────┤
│ 폐사체 │ 쇠기러기 │ 강원 철원 산명호 │ 02/25 │ 03/04 │
│ (7) ├───────┼────────────┼─────┼─────┤
│ │ 쇠기러기 │ 강원 고성 송지호 │ 02/26 │ 03/04 │
│ ├───────┼────────────┼─────┼─────┤
│ │ 쇠기러기 │ 강원 철원 토교지 │ 02/26 │ 03/04 │
│ ├───────┼────────────┼─────┼─────┤
│ │ 쇠기러기 │ 강원 철원 토교지 │ 02/26 │ 03/04 │
│ ├───────┼────────────┼─────┼─────┤
│ │ 쇠기러기 │ 강원 철원 토교지 │ 02/27 │ 03/06 │
│ ├───────┼────────────┼─────┼─────┤
│ │ 쇠기러기 │ 강원 고성 송지호 │ 02/27 │ 03/06 │
│ ├───────┼────────────┼─────┼─────┤
│ │ 쇠기러기 │ 강원 고성 송지호 │ 03/04 │ 03/09 │
└────┴───────┴────────────┴─────┴─────┘

3월 1주 야생조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검출 건수(수거·채취일 기준)는 1건으로, 전주(2월 4주, 15건) 대비 대폭 감소했다.

검출 검수가 감소한 것은 강원 철원(토교저수지)과 고성(송지호) 등 집단 폐사가 발생한 지역의 야생조류들이 기온 상승에 따라 서식지를 분산·이동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위치 추적기를 부착한 철새들의 이동을 추적한 결과 큰고니와 고방오리 등이 북상했으나, 겨울 철새들이 완전히 북상할 때까지 방역에 주의를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장성현 환경부 야생조류 AI 대응상황반 팀장은 "야생조류 폐사체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이 지속되는 상황으로, 예찰을 통해 폐사체를 조속히 수거하고 있다"며 "상당수 철새가 국내에 남아있는 만큼 경각심을 갖고 철새서식지에 출입하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기중 농식품부 조류인플루엔자방역과장(국내방역반 반장)은 "가금농장은 외부 사람·차량의 출입을 최대한 금지하고 축사 진입 전 장화 갈아신기, 생석회 벨트 구축, 전실 소독 등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