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상공회의소 새 회장에 이용규 퍼시픽기계기술 대표

전남 여수상공회의소 신임 회장에 이용규(69·사진) 퍼시픽기계기술 대표이사가 당선됐다.

여수상공회의소는 3일 상의의원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4대 1차 임시의원총회를 열어 이 대표를 제24대 신임회장으로 선출했다.

당초 회장 선거에는 이용규 대표와 이영완 엘지테크 대표, 김철희 대신기공 대표 등 세 명이 후보로 나섰다.

하지만 김 대표가 출마연설까지 한 뒤 곧바로 사퇴하고, 이용규 후보 지지를 선언하면서 이용규·이영완 두 후보의 경선으로 치러졌다.

이 신임 회장은 당선인사를 통해 "여수상의가 해야 할 일들을 회원 여러분과 함께 협의하면서 풀어나가겠다"며 "선거 이후에 후유증이 없도록 화합하고 치유하면서 다른 후보의 공약도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신임 회장은 여수경영인협회장, 여수시시정자문위원, 여수상의 감사·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여수=임동률 기자 exi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