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광화문글판 봄편 전봉건의 '사랑'

교보생명은 2일 서울 광화문 사옥에 전봉건 시인의 시 '사랑'에서 가져온 시구절 '지키는 일이다, 지켜보는 일이다. 사랑한다는 것은'을 내걸었다.
교보생명 측은 '코로나 19로 고단한 현실이지만 사랑의 위대함을 믿으며 봄을 희망차게 맞이하자는 의미에서 이번 글귀를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