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독거노인에 '한끼 나눔 온(溫)택트'

SK이노베이션 계열사인 SK종합화학의 나경수 사장(오른쪽)과 SK루브리컨츠 차규탁 사장은 지난달 26일 거동이 불편해 결식 위기에 놓인 독거노인들을 위해 ‘한끼 나눔 온(溫)택트 봉사활동’을 펼쳤다. 나 사장과 차 사장은 임직원과 함께 서울 서대문구와 용산구의 독거노인 가정 59곳을 방문해 도시락 등 식료품과 방역용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한 도시락은 지역 시장에서 구매한 식자재로 영세식당들이 만들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영 위기를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상생한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나 사장과 차 사장은 본격적인 봉사활동에 앞서 서울 서대문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이번 봉사활동의 필요성과 유의사항 등을 확인하는 시간도 보냈다. 두 사장은 도시락과 선물을 직접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하며 건강과 안부를 물었다. 나 사장은 “회사 구성원들이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느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SK종합화학은 2016년부터 구성원 자원봉사활동 프로그램인 ‘행복나눔 사랑잇기’를 통해 서울 서대문구에 거주하는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꾸준히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최만수 기자 beb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