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그룹, 중동국가 최대인 UAE IDEX 2021 방산전시회 참가해 호평
S&T그룹, 중동국가 최대 방산전시회 참가하며 해외시장 본격 공략

S&T그룹은 중동국가 최대 방산전시회인 UAE IDEX 2021 전시회에 통합전시관을 만들어 한국군에 공급되는 최신무기를 선보이며 해외수출에 적극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국내 DX KOREA 방산전시회에서 최신개발무기를 선보인 S&T그룹은 올해에는 세계시장 공략을 목표로 적극적인 해외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

소구경화기 전문업체인 S&T모티브는 최근 개발된 5.56㎜ K15 시리즈와 7.62㎜ K-12시리즈를 전시하면서 중동지역 국가에 적합한 다양한 라인업을 공개했다.

7.62㎜ 기관총은 승무원형, 보병형, 공축형에 이르는 다양한 유틸리티를 통해 소구경 화기의 확장성을 보였다. S&T모티브의 독자기술로 탄생된 STC-16 소총과 STSM-21 기관단총을 선보이며 ‘K’시리즈의 세계적 기술력을 증명했다. STC-16은 S&T모티브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돌격소총(AR) 방식의 총기제조 기술력을 중동시장에 소개해 한국군뿐만 아니라 세계시장에서도 통할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

S&T중공업도 세계최고 수준의 120㎜ 박격포 체계를 처음 해외시장에 선보이며 중동국가 등 해외 바이어로부터 적극적인 관심과 구매의사를 이끌어냈다. 120㎜ 박격포체계는 기존 한국군이 사용하던 4.2인치 박격포를 대체하기 위해 S&T중공업의 독자기술로 개발완료한 무기체계로 첨단 디지털 방식을 적용해 고도의 정확성과 신속성, 사거리 확장으로 우리군의 전술운용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개최국인 UAE를 비롯한 중동국가, 유럽, 북미, 아시아, 아프리카 등 총 34개국의 방산관계자들과 적극적인 수출협의가 이뤄졌다”며 “지속적인 해외마케팅을 통해 수출증대와 국부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