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기 위한 '4·16 민주시민교육원'에 자리를 내주고 임시청사를 사용해 온 경기 안산교육지원청의 신청사가 안산시 상록구 사동 1258의 8번지 은하수공원 인근 부지에 조성된다.

안산교육지원청은 24일 이동흡 교육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청사 기공식을 했다.

안산교육지원청 신청사 착공…내년 3월 준공

교육지원청은 454억원을 들여 6천890㎡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5층, 연면적 1만1천10㎡ 규모로 건립돼 내년 3월 준공 예정이다.

안산교육지원청은 옛 청사에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안산 단원고 2학년 학생들이 사용하던 '기억교실'을 포함한 민주시민교육원이 꾸며지면서 2018년 4월부터 인근 민간 건물을 임시청사로 사용해 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