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공사장 2층서 근로자 추락…의식 불명

23일 오전 11시 20분께 광주 남구 한 신축 건물 공사장 2층에서 일하고 있던 60대 남성 A씨가 2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바닥에 있던 적재물에 머리를 부딪힌 A씨는 중상을 입고 의식 불명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