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수사 받으면서…경찰청 방문한 공수처장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처장이 23일 서울 미근동 경찰청을 찾아 김창룡 경찰청장을 만났다. 김 처장은 이날 만남이 끝난 뒤 “수사기관 간 협력할 것은 하고, 견제할 것은 하는 관계를 유지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 위반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는 김 처장이 수사기관을 방문한 것은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