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에서 처음으로 여성 소방 서장이 탄생했다.

경기도 최초 여성 소방서장 탄생…한선 시흥소방서장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22일 한선(49) 소방정이 시흥소방서장에 취임했다고 밝혔다.

한 서장은 2003년 소방간부후보 12기로 공직 생활을 시작해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소방행정과, 안전교육훈련담당관, 국민안전처 중앙소방본부 소방제도과 등 다양한 업무를 맡아왔다.

올해 초까지 중앙119구조본부 119구조상황실장을 지낸 한 서장은 중앙과 지방에서 현장과 행정업무를 두루 경험해 상황관리 능력이 뛰어나며 직원들과의 소통과 화합을 중시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소방재난본부측은 밝혔다.

한 서장은 "경기도 최초 여성 소방서장으로 임명된 만큼 막중한 사명감을 갖고 도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