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부산에 뜬 ‘방역택시’

코로나19 감염 의심자, 자가격리자 등을 보건소로 옮겨주는 ‘토마토 방역택시’가 22일 전국에서 처음으로 부산에서 운행을 시작했다. 이날 사상구 신라대에서 자가격리 중인 외국인 학생이 토마토 방역택시를 타고 보건소로 가고 있다.

뉴스1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