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부터 요양병원·시설 이용·종사자 9천247명 접종 시작
대전 코로나19 백신 첫 접종 대상자 93.7% 접종 동의

대전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첫 접종 대상자의 93.7%인 9천247명이 오는 26일부터 접종에 들어간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20일 기준 최초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상자인 요양병원·시설 대상자 9천873명 가운데 9천247명(93.7%)이 접종에 동의했다.

요양병원 접종 대상자 6천76명 중 5천611명(92.3%)이 동의했고, 요양시설 접종 대상자 3천797명 가운데 3천636명(95.8%)이 접종 의사를 밝혔다.

의료진이 상주하는 요양병원은 자체 접종을, 요양시설은 협약을 맺은 촉탁의나 보건소 방문팀이 방문해 접종한다.

시는 오는 24일까지 병·의원에 디지털 온도계, 응급의약품, 백신 전용 냉장고, 접종 준비 및 접종 후 관찰 공간, 응급 대응체계 구축 여부를 점검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