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안산 스마트허브 복합문화센터' 프로그램 본격 운영

경기 안산시 내달 2일부터 '안산스마트허브 복합문화센터' 교육 프로그램 본격 운영.안산시 제공



경기 안산시는 반월국가산업단지(안산스마트허브) 근로자와 시민을 위한 안산 스마트허브 복합문화센터교육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고 22일 발표했다.


시는 단원구 원시동 773-9 전시판매센터(구 이마트) 지하 2층에 위치한 안산스마트허브 복합문화센터는 다목적실, 스마트러닝실, 강의실, 미디어실 등으로 구성돼 있다. 내달 2일부터 센터 시설대관을 접수받는다.

교육 프로그램 가운데 단기특강은 3개 과목 2021년 트렌드 부동산 천연화장품 및 아로마테라피 온라인 콘텍트 실전반으로 이뤄졌으며, 다음달 15~26일 진행된다.

수강생 신청은 이메일 또는 방문접수를 통해 다음달 3~10일 과목별 15명씩 모집한다. 다만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상황에 따라 변경 및 중단될 수 있다.

정규과정은 오는 4월부터 시작된다. 직업기술분야(자격증, 창업, 기술 등)와 사회문화분야(어학, 예술 등) 40개 과목에 대해 290명의 수강생을 모집할 예정이다.


시는
이를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재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고 배움에 대한 시민의 욕구를 충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교육기간은 과목특성에 따라 416주로 운영된다.

아울러 시설대관을 통해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를 도모하고 노사 간 업무협의 및 소통과 화합의 공간도 제공한다. 5G 라운지를 통해 미디어월, VR, AR을 체험하고 이용자들의 연구, 학습, 여가 등 창의적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수강신청 및 시설대관 등 궁금한 사항은 안산시청 평생학습과로 문의하면 된다. 안산=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