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시흥소방서장에 도내 최초 '한선 소방서장 선임'

22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시흥소방서장에 여성으로는 도내 처음으로 한선(49) 신임 소방서장을 임명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경기도 최초의 여성 소방서장이 탄생했다.

도 소방재난본부는 한선(49) 중앙119구조본부 119구조상황실장을 시흥소방서장으로 선임해 취임해 업무를 시작했다고 22일 발표했다.


한 신임 서장은 국민대를 나와 성균관대에서 행정학과 석사학위를 수료 후, 2003년 소방간부후보 12기로 소방조직에 입문했다.

한 서장은 도 소방재난본부 소방행정과, 안전교육훈련담당관, 국민안전처 중앙소방본부 소방제도과 근무 등 중앙과 지방에서 현장과 행정업무를 두루 거친 뒤 2020년 소방정으로 승진했다.

한 서장은 주변 동료들로부터 상황관리 능력이 뛰어나며 직원들과의 소통과 화합을 중요시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한 서장은 “경기도내 최초 여성 소방서장으로 임명된 만큼 막중한 사명감을 갖고 도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원=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