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 오후 4시께 강원 정선군 여량면 구절리 야산에서 불이나 헬기 10대가 투입돼 진화 중이다.

산림 당국은 불이 나자 산림청 소속 카모프 헬기 2대와 정선군 임차 헬기 1대 등 헬기 10대와 공무원 등 인력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장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강한 바람이 불어 진화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