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괴산군이 괴산읍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한다.

괴산 구도심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2023년 완공

19일 괴산군에 따르면 군은 168억원을 들여 구도심인 괴산읍 서부리 일원(15만2천581㎡)을 정비해 허브센터, 민박시설, 어린이 돌봄센터, 차 없는 거리 등을 조성해 골목 상권과 주민 공동체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괴산군은 올해 상반기 옛 군수 관사를 민박 시설로 리모델링하는 것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시설 공사에 착수, 2023년 말 사업을 마칠 계획이다.

괴산군 관계자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마무리되면 쇠퇴한 구도심 환경이 정비되고 주민 공동체에 활력을 불어넣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