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당하동 상가건물 공사장서 불…검은 연기 치솟아

19일 오후 3시 59분께 인천시 서구 당하동 한 상가건물 공사 현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현재까지 확인된 인명피해는 없으나 검은 연기가 치솟으면서 소방 당국에는 인근 주민 등의 신고가 잇따라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소방 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와 소방관을 투입해 진화 작업에 나섰으며 큰 불길은 잡은 상태다.

불이 난 상가 건물은 1층짜리로 옆에는 아파트 건설 현장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불을 끄는 대로 인명 피해 여부 등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