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가상 재난훈련 시나리오 등 소방청과 공유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그동안 축적한 서울형 재난대응 역량 강화 노하우를 소방청 등과 공유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시 소방재난본부가 국내 처음으로 구축한 '재난현장 지휘역량 강화센터'의 가상 재난훈련 시나리오를 소방청과 다른 시·도와 공유한다.

가상 재난훈련 시나리오는 화재·건축물 붕괴 등 대형 재난을 실제 도시환경이 반영된 3D 가상현실에서 구현해 진행하는 대응 훈련이다.

또 지난해 2월부터 운용해온 '서울형 재난현장 지휘관 자격인증제'에 관한 자료도 소방청 등에 제공한다.

서울형 재난현장 지휘관 자격인증제는 전문 교육과 지휘실습·평가 등을 거친 소방공무원에게 지휘관 자격을 인증하는 제도다.

이 제도를 통해 지금까지 112명의 인증자를 배출했다.

시 소방재난본부와 소방청은 재난현장 지휘관 역량 강화를 위해 전국 단위의 평가 표준모델 개발에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최태영 소방재난본부장은 "그동안 대도시 환경에 특화된 재난 대응 노하우를 쌓아왔다"며 "서울시민뿐 아니라 국민 모두의 안전을 위해 소방청의 재난 대응체계 강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