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 여가부와 학교 밖 학생 지원 위한 업무협약

서울시교육청은 19일 여성가족부와 학교 밖 청소년들이 학업을 지속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여가부와 교육청은 업무협약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인식 개선, 학습·정서·진로 프로그램과 교육 참여 수당 등 지원 강화를 위해 협력하게 된다.

정영애 여가부 장관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교육정책 전반에서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차별이 개선되고 청소년이 진로 탐색과 학습을 지속하며 꿈을 이뤄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여가부와 연계해 서울형 학교 밖 학생 종합지원을 확대하고 학교 밖 청소년 종합지원계획을 중장기 프로젝트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