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구리 창고 화재 진화 중…직원 2명 부상

18일 낮 12시 15분께 경기 구리시 토평동의 한 창고 건물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 중이다.

이 불로 직원 2명이 1∼2도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구리시는 주민들에게 재난문자를 보내 "창고 화재로 연기가 많이 나고 있으니 인근 건물에 있는 시민들은 창문을 닫고, 안전사고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