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에 청년 외식사업지원센터 문 열어

인천시 연수구는 송도국제도시에 청년 창업자를 위한 외식사업지원센터의 문을 열었다고 18일 밝혔다.

센터는 배달 전문 공유형 주방 10개소와 사무실, 커뮤니티 공간 등을 갖췄다.

연수구는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국비 3억원을 받아 외식창업 공동체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을 진행했다.

사전 심사 과정을 거쳐 선발된 창업가 10명은 조리 시설을 포함해 창업 실무 교육과 사업 홍보 등을 지원받는다.

연수구 관계자는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과 외식문화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