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중앙선 넘은 SUV 차량, 가로등 충돌…운전자 부상

인천국제공항 인근 도로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중앙선을 넘어 가로등을 들이받은 뒤 옆으로 넘어져 40대 운전자가 다쳤다.

18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58분께 인천시 중구 운서동 인천공항 제1터미널에서 서울 방향 편도 4차로에서 A(40)씨가 몰던 소렌토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 반대편 가로등과 가드레일을 들이받은 뒤 옆으로 넘어졌다.

이 사고로 A씨가 차량에 갇혔다가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구조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차가 갑자기 미끄러지면서 사고가 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 진술과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인천서 중앙선 넘은 SUV 차량, 가로등 충돌…운전자 부상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