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 대신 '명품' 사볼까…백화점 잇단 할인 행사(종합)

백화점에서 이른바 '명품'을 찾는 소비자가 늘어난 가운데 유통업체들이 잇따라 해외 유명 브랜드 할인 행사를 연다.

롯데백화점의 해외 패션 편집숍인 '롯데탑스'는 19~28일 80여개 브랜드의 의류·잡화·구두·리빙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롯데탑스 데이'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들 제품은 매장에서 할인하던 가격에서 10~30%를 추가 할인한다.

롯데백화점 바이어가 직접 구입한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는 물론 최근 젊은 세대 사이에서 유행하는 해외 스니커즈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이번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기를 끄는 홈 인테리어 소품도 선보인다.

롯데탑스에 입점한 30여개 해외 리빙 브랜드의 전 품목은 10% 할인한다.

네덜란드 동물 러그 브랜드 '두잉굿즈', 독일 고급 테이블매트 브랜드 '마테오', 이탈리아 유명 테이블웨어 브랜드 'VBC까사' 등이 처음으로 할인 행사에 참여한다.

22~28일에는 롯데온의 롯데백화점몰에서도 롯데탑스의 행사 상품을 살 수 있다.

롯데백화점 손을경 MD개발부문장은 "국내외 여행이 어려워지면서 여윳돈으로 명품을 구매하는 고객들이 많아졌다"고 말했다.

해외여행 대신 '명품' 사볼까…백화점 잇단 할인 행사(종합)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은 21일까지 각층에서 '해외 유명 브랜드 대전'을 열어 엠포리오아르마니·메종마르지엘라·에르노·알렉산더왕 등 43개 해외 유명 브랜드의 상품을 최대 80% 할인한다.

지하 2층 행사장에선 경기점에 미입점한 신세계 편집숍 분더샵 등의 제품을 특가로 선보인다.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도 21일까지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 60여 개가 참여하는 할인 행사를 한다.

현대백화점은 전국 점포에서 순차적으로 '해외패션대전'을 열어 막스마라·무이·오프화이트·톰브라운 등 100여개 브랜드 이월상품을 10~80% 할인 판매한다.

행사는 압구정본점·무역센터점·목동점·판교점·대구점 등 전국 5개 점포에서 21일까지 하며 부산점은 19~21일, 천호점은 내달 5~7일 진행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