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 사천리 창고서 불…인근 산으로 번져

18일 오후 10시 17분께 강원 양양군 양양읍 사천리의 한 창고에서 불이나 인근 야산으로 옮겨붙었다.

불길은 산으로 점차 번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양양군과 함께 펌프차 등 장비 20대와 인력 70여 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현장 상황을 파악한 뒤 진화 인력과 장비를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다.

양양군은 재난 문자를 통해 화재 현장 인근 주민들에게 산에서 멀리 떨어져 대피할 것을 안내했다.

현재 양양지역은 습도 34%로 대기가 건조한 상황이며 초속 5m의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