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연·충남대병원 등, 신체 약자 위한 의료기기 개발 맞손

한국기계연구원은 18일 충남대병원에서 충남대병원, 중앙보훈병원과 신체 약자를 위한 의료기기 등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했다.

세 기관은 앞으로 의료용 로봇, 진단·헬스 모니터링, 나노·3D 바이오프린팅 의료기술, 광학·플라스마·소재 융합 등 첨단 의료기술 분야에서 연구 협력을 진행하게 된다.

불편한 팔다리에 착용해 움직임을 보완해주는 보조기기, 3D프린팅 기술로 만든 임플란트, 표면을 기능성 마이크로 구조로 가공해 감염 위험성을 낮춘 의료장비 개발 등을 위해 뜻을 모은다.

기계연은 2017년 충남대병원과 MOU를 체결하고 공동 연구과제로 스마트 로봇 의족을 개발, 국가 유공자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번에 중앙보훈병원까지 참여해 의료·보건 분야 공동 연구개발(R&D) 의제 발굴, 의료기계 기술 상용화를 위한 임상시험 등에 협력키로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