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부발전, 안전 점검 등 현장 경영 시행

한국남부발전이 안전 현장 점검 경영에 나섰다.

한국남부발전 김우곤 기술안전본부장(왼쪽 네 번째)은 8일 경남 하동에 있는 하동발전본부를 방문해 안전점검 등 현장경영을 시행했다.

김 본부장은 “안전이 최우선 가치”라며, “안전한 사업현장 구현과 함께 친환경 발전소 구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