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전북 군산형일자리 사업 참여기업 지원

전북도는 18일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와 이달 안에 정부 지정이 유력한 '전북 군산형일자리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을 지원하기로 협약을 체결했다.

도는 캠코의 기업 지원 및 사회공헌 활동을 지원하고, 캠코는 일자리 참여기업의 민간 자본투자 연계를 돕기로 했다.

전북 군산형 일자리사업은 명신, 에디슨모터스 등이 2023년까지 3천528억원을 투자해 전기차 12만대를 생산하고 1천100개 일자리를 창출하는 모델이다.

명신 등은 캠코의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를 통해 최근 550억원의 민간 자본투자를 유치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