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안전관리원, 한수원과 건설현장 안전관리 나선다

국토안전관리원이 18일 한국수력원자력과 건설 현장 재해근절 등을 위한 '건설현장 안전관리 기술교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식은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등 두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렸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건설현장 안전점검 기술지원, 자연재해 발생 때 건설현장 안전검검, 건설안전 분야 신기술 시범운영, 중소기업의 안전관리 아이디어 사업화 지원 등에 협력한다.

박 원장은 "국토안전관리원은 국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시설물의 전 생애주기 안전관리에 온 힘을 쏟고 있다"며 "이번 협약이 신기술의 발굴, 현장 적용, 전파 등으로 건설안전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