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군 노동당사 인근에 근대문화거리 테마공원 조성

강원 철원군이 노동당사 인근에 추진하는 근대문화거리 테마공원(가칭) 조성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공원은 철원읍 사요리 노동당사 인근에 7만여㎡ 규모로 조성되며 철원역, 극장, 보통학교, 우편국, 도립병원 등 지역 근현대사에 실존했던 건물들이 재현된다.

철원군은 206억원을 들여 올해 말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인근 소이산 평화공원, 근대 문화유적 등과 연계해 차별화한 시설과 프로그램을 발굴할 방침이다.

또 역사공원 내 철원역에서 출발하는 소이산 모노레일 설치사업도 올해 완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이현종 군수는 "노동당사와 주변 근대문화유적을 아우르는 테마공원 조성이 소이산 모노레일, 한탄강 세계지질공원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